Untitled Document






성남시, 생계급여 지급 대상에 2000여 가구 신규 포함


이달부터 기초생활보장 생계급여 부양의무자 기준 폐지
성남공감뉴스 기자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승인 2021.10.12 09:40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band



실제 생활이 어려운 데도 부양의무자 기준에 묶여 생계급여를 받지 못하던 성남지역 취약계층 2000여 가구(추정치)가 지급 대상에 새로 포함돼 국민기초생활보장제도의 혜택을 받게 됐다.

 

성남시(시장 은수미)는 이달 1일부터 기초생활보장 생계급여의 부양의무자 기준이 폐지됐다며 이같이 밝혔다.

 

그동안은 부양의무자(1촌의 직계혈족 및 그 배우자)의 소득, 재산 기준을 함께 적용해 왔으나, 보건복지부 방침에 따라 이 기준이 개편돼 신청자의 소득과 재산이 중위소득 30% 이하를 충족하는 경우 생계급여를 지원받는다.

 

다만, 부양의무자의 연 소득이 세전 1억원 이상이거나 재산이 9억원을 초과하는 고소득·고재산인 경우는 해당하지 않는다.

 

이런 기준을 적용하면 성남시 생계급여 지급 대상은 신규 2000여 가구를 포함한 모두 18000여 가구다.

 

지급액은 4인 가족 기준 월 최대 1462887, 1인 가족 기준 월 최대 548349원이다.

 

시는 생계급여 신규 대상자 지원 예산 978400만원을 포함한 모두 8378000만원의 예산을 확보했다.

 

생계급여를 받으려는 대상자는 연중 주민등록상 주소지 동 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해 상담·신청하면 된다.

 

성남시 복지정책과 관계자는 제도를 알지 못해 대상자가 생계급여 지급에서 빠지는 일이 없도록 50개 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959)와 명예사회복지공무원(2070)들이 현장 홍보를 강화하고 있다면서 사각지대를 발굴·지원해 수급자의 최저생활을 보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 Copyrights © 2018 성남공감뉴스 All Rights Reserved ]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band
back top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소 : 경기도 성남시 수정구 논골로 36번길 10, B101호 관리자 등록번호 : 경기 아51809 등록일 : 2018년 2월21일
제호 : 성남공감뉴스 직통전화 : 010-9124-2848   발행인ㆍ편집인 : 송종명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송종명  청소년보호책임자 : 송종명
Copyright 2018 성남공감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fishwoww@naver.com